음력으로조차 새해 하고도 3일째…

뭔가 안정적인것 같으면서도 뭔가 불안한 마음.

 

언제쯤 다시 책 읽기가 쉬워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