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에 쫄딱 젖었다…

간만에 JK공연을 보려고…
토요일 오후의 꽉 막힌 압구정을 뚫고가는 버스에 몸을 싣고…
쭐레쭐레 여의도로 갔다가….

Live K-J Connection.. 한일 양국의 R&B 뮤지션들 공연을 보고..

여의도 일대를 주욱주욱~~  걸어다녔다.

맛있다는 버섯매운탕을 찾아나선 길이었지만..
목적을 이루지는 못했어도..
간만에 비 맞고 돌아다니는 기분도 나쁘지 않았더랬다.

화장실이 좀 급해서..좀 더 많이 돌아다니지 못한 것도 아쉽고..
다시 회사로 돌아와야 해서..우산도 버리고 쫄딱 젖어보지 못한 것도 아쉽다..

최근에.. 비 맞고 돌아다니는 걸 좀 해서 그런가…
비 맞는 거 참 좋아…

근데 이젠…
긴 팔 웃옷을 하나 챙겨입고 해야겠다..

여의도로 가는 길에도..
다시 돌아오는 버스 안에서도..
메신저와 SMS로 같이 놀아주는 친구도 있어서
기분 좋았구..

몸은 춥고 피곤해도..
기분은 그럭저럭 좋았던 Rainy day……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