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posal

제안서의 시즌이 도래했습니다.

P 프로젝트도 이제 곧 있으면 마감될테고..
얼릉얼릉 또 한 껀 해야쥐~

내 지금 컨디션으로..
몸으로나 머리로나..
지금 먼가를 새로 계획해서 그걸 계획한대로 멋드러지게 해주겠다고
약속 따위를 할 수 있다고 생각이 들진 않지만…

새로운 사람들과 새롭게 새로운 프로젝트를 시작하게 되면
1년 여에 걸쳐 시달려온..P 보다야 낫지 않을까..?
환경의 변화도 못내 중요할테니까..

힘내자!
아잣! 아잣!!!

3 thoughts on “Proposal”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