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PMG THEY Live

 MPMG THEY Live 
2008.6.22. 이화여고 100주년 기념관
노 리플라이 + 나루 + 세렝게티 + 장세용 + 이지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주 기분좋고 즐겁게 흐른 세 시간.
총 5개팀 8명이 무대 위를 아주 꽉 채운 시간.

자주 들어왔던 세렝게티, 이지형, 나루 외에도..
공연 직전에 멜론에서 두 어 번 찾아 들어본 게 전부였던 노 리플라이와 장세용의 음악도 너무너무 좋았다.
같은 레이블 소속의 뮤지션들이라 그런지
보통의 자신의 음악을 다른 뮤지션들과 나눠 플레이 하는 모습이 아주 인상깊고 좋았다.

가장 좋았던 건 역시나 호응도 최고의 세렝게티.
가장 많은 곡을 플레이하고 가장 많이 무대에 올랐으며 가장 빛이 났던 세 사람.
그치만 다른 팀들에 비해 타 아티스트의 참여가 적어 가장 단독 무대스러웠던 세 사람.

아직 어색한 감이 100% 사라지지는 않았지만
오늘 나루의 모습도 기존에 봤던 선입견을 조금 더 많이 희석시켜 주었다.
이제 관객과의 교감도 커졌고, 열심인 모습이 이뻐보였다.

기대치 않았으나 생각외의 소득, 노리플라이.
공연장에서 그네들의 EP를 사 왔으니 즐겁게 들어봐야지.
특히 다양한 퍼포먼스를 보여주었던 기타의 정욱재, 인상깊었다.

너무 맘에 드는 음색의 장세용.
막 달리는 음악은 아니었지만 피아노 선율과 기분 좋은 분위기. 썩 괜찮았다.
공연장에서 장세용 음반을 판매하지 않아서 CD를 못 사온게 좀 아쉬웠다.
씨디샵에서 주문해야지..

오늘 그들(THEY) 중에서 가장 아쉬웠던 이지형.
다 같이 함께한 마지막 무대에서 보니 오늘 메인보컬이었던 듯 한데..
음정이 좀 불안해서 걱정스레 봤다.
집에 와 사진들 확인하다 보니 이지형 오늘 이어모니터도 했던데..
음.. 뭐랄까 좀 실망스러웠다.
개인적으로 무척이나 좋아라 하는 Keane의 Everybody’s Changing 을 불러주었던 건 플러스~

가장 즐거웠던 시간은
아무래도 5팀 8명이 모두 한 무대에 올랐던 마지막 무대.
Michael Jackson의 Billie Jean, Your’re Not Alone, Abba의 Dancing Queen 등 선곡 센스도 굳~
다음 번에 있을 MPMG THEY Live를 또 기대하게 만들고도 남을만한 즐거웠던 마지막 무대.

즐.거.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M_▲Open MPMG THEY Live 공연사진 더보기 (스크롤 많음)|▼Close MPMG THEY Live 공연사진 더보기 (스크롤 많음)|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_M#]

2 thoughts on “MPMG THEY Live”

    1. 훗훗.. 좋드라. 장세용님.
      남자분이 ‘처음느낌 그대로’ 커버하기 쉽지 않은데…
      분위기도 제대로구.. 다른 곡들도 완전 좋구..
      진짜 바로 직전의 세렝게티 타임에 언제 그렇게 달렸냐는 듯 몰입하게 되더라.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